3page

최근 중국발 코로나바이러 스 감염증-19(COVID-19, 이 하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공 포에 휩싸였습니다. 세계 보건기구(WHO)에서도 ' 국제적 공중보건 비상사태 (PHEIC)'를 선포하였습니 다. 발원지인 중국에서는 코로나19로 목숨을 잃은 사람이 천명을 넘어가고 있으며, 누적 확진자는 사만여 명에 이르고 있습니다. 코로나19의 전파경로는 비말 및 호흡기 분비 물과의 접촉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감염이 된다 면 약 10일 가량(추정)의 잠복기 후 발열이나, 기 침, 가래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데, 이는 다른 감 기 및 폐렴 바이러스와 크게 차이가 없습니다. 증 상만으로는 감별이 쉽지 않기에 예방이 중요합니 다. 정부에서도 감염 전파 방지를 위해 개인 위생 을 철저히 할 것을 권고하고 있습니다. · 비누로 30초 이상 꼼꼼히 손 씻기! · 기침할 땐 손이 아닌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기! · 기침 등 호흡기 증상자는 반드시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수칙 3가지에 더불어 눈, 코, 입 등 을 만지지 않는 습관이 필요하며, 선별 진료소 방 문 시 의료진에게 해외여행력을 알리는 것이 중 요합니다. 일반적으로 바이러스는 살아있는 숙주(사람) 에서 떨어지면 죽어 없어집니다. 설령 기침이나 가래 등 호흡기 분비물을 통해 나온다 하더라도 최대 2시간 동안 생존했다가 사멸하며, 문고리, 손잡이 등의 환경에서는 수 일 동안 살 가능성이 있으나, 환경에 있는 바이러스가 증상을 발현시 킬 수 있는지는 밝혀진 바 없습니다. 이에 더불어 확진환자가 다녀갔던 시설에 대 하여 국가가 적극적으로 소독 및 방역을 진행하 기에 단순히 환자 이동경로를 통해 감염이 될 가 능성은 낮은것으로 생각됩니다. 질병의 중증도도 이전 메르스 감염에 비해서 낮은것으로 생각됩니 다. 중국 외 지역에서 사망자가 많지 않으며 국내 에서 치료중인 환자들 또한 질병의 경과가 중하 지 않은 상태로 알려져 있습니다. 지금같은 상황에서 감염증에 대한 과도한 불 안 및 선입견은 본인 및 주위 사람들을 더 혼란하 게 할 뿐입니다. 개인 위생수칙을 지키며 담담히 일상생활을 하다보면, 이전 메르스 감염증을 극 복했던 것처럼 이 사태 또한 해결하리라 믿습니 다. "평강의 주께서 친히 때마다 일마다 너희에게 평강을 주시고 주께서 너희 모든 사람과 함께 하시기를 원하노라" (살후 3:16) 2020년 새해에도 우리 서울교회 위에 우리 주님께 서 평강으로 지켜 주시고 속히 회복과 치유가 일어나 기를 기도합니다. 어려운 상황에도 계속해서 기도와 물질로 후원해 주셔서 깊이 감사드립니다. 저희 선교지도 선교환경이 어렵습니다. 그러나 최 선을 다하여 기도하고 복음을 전하도록 하겠습니다. 우리 주님의 은혜와 평강이 항상 함께 하기를 소원 합니다. 1. 교회창립 13주년 감사예배 10월 셋째 주일에 미르교회 창립 13주년 기념 및 추수감사 예배를 드렸습니다. 3명의 청년들에게 아버 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세례를 베풀어 주었습 니다. 이 청년들이 믿음 안에서 잘 자라기를 기도하 고 있습니다. 2. 귀한 예물 창립예배 주일에 카작가정(아슬란가정)에서 집에 서 키우던 닭을 4마리 잡아 와서 풍성하게 점심식사 를 준비하여 같이 식탁교제를 즐겼습니다. 12월 첫째 주는 이 가정에서 양을 직접 잡아서 반 마리를 헌물하여 성도들과 같이 베스파르막(카작전 통음식)을 만들어 아주 푸짐하게 먹으며, 사랑의 교제 를 나누었습니다. 아름다운 예물을 주님이 기뻐 받으 시고 상 주시기를 소망합니다. 3. 1일 의료봉사 (2019년 9월 25일) 미국한인교회에서 갑자기 저희 교회를 방문하여 1 일 의료봉사를 해주셨습니다. 내과치료와 눈이 안 좋 은 노인분들에게 돋보기 안경을 나누어 주었는데 우 리 성도들과 동네 사람들이 많이 와서 내과치료를 받 고 돋보기 안경을 받아 갔습니다. 생각지도 못했던 의료사역을 하나님께서 베풀어 주셨습니다! 아멘! 4. 성도의 소천 2019년도에 세례를 주었던 발로쟈(남 러시아, 67 세) 형제가 이 세상의 삶을 마치고 주님의 품으로 돌 아갔습니다. 그 유족들을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이곳 황무지 같은 카자흐에도 하나님 나라의 부흥 이 속히 오기를 소망하고 있습니다. 열악하고 어려운 카자흐스탄을 위해 지속적인 후원해 주심 감사드립 니다. 카자흐에서 이은준·강혜정 선교사 -3- 건강한 성도의 삶 선교보고 - 카자흐스탄 미르교회 창립 13주년 기념예배 및 추수감사절 예배 1일 의료 선교 미르교회 청년들의 세례식 황무지 같은 카자흐에도 하나님나라의 부흥이... 코로나19 이렇게 이겨냅시다 김동준 집사 (3교구 내과 전문의)
3page

코로나19 이렇게 이겨냅시다
3page

황무지 같은 카자흐에도 하나님나라의 부흥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