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page

LIEUX DE MÉMOIRE DU BATAILLON FRANÇAIS 프 랑 스 대 대 전 적 지 39 지평리 - SITE DE CHIPYONG-NI 가장 오래된 기념비는 1957년 7월15일에 대한민국 5사단이 건립한 지평리전투 UN- (프랑스군)군 참전충혼비이다. 2006년, 프랑스군 및 미군 참전기념비가 세워지면서 이 구역도 재정비되었다. 길쭉한 돌의 모양을 한 이 충혼비(왼쪽 사진)는 2006년 9월에 건립되었다. 지평리 분지 동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미군참전기념비 바로 옆에 위치한다. 이들 기념비로 부터 몇미터 떨어진 곳에 2015년에 건립된 지평리전투기념관이 있으며, 2018 년에 리노베이션을 마쳤다. Le monument commémoratif le plus ancien, qui date du 15 juillet 1957 , a été construit par la 5 ème division de l’armée sud-coréenne. En 2006, dans le cadre de la construction d’autres monuments français et américains à proximité, l’espace a été réaménagé. Le menhir allongé (photo de gauche) a été inauguré en septembre 2006. Il se situe à l’est de la cuvette de Chipyong-Ni et à proximité du monument américain. A quelques mètres de ces monuments, un musée sur la bataille a été ouvert en 2015 et rénové en 2018. Chipyong-Ni, avril 2017. Stèle sur les positions du Bataillon français. 지평리, 2017년 4월 © Mission de défense 프랑스대대 진지 지역에 세워 진 기념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