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1page

안중근의사의 당질로 1918년에 가족과 함께 만주로 망명하였다. 일제의 만주침략이 본격화되자 산해관을 넘어 남경으로 가서 1936년에 중앙군관학교를 졸업하고, 중국군에 임관되어 중국군 제2사단에 배속되어 대일전에 참전하였다. 1939년 10월에 중국군 육군 소령으로 군정부 감호대대에서 복무하였다. 1940년 6월 임시정부 군무부에서는 산서지역에 군사특파단을 파견하여 군사 활동을 전개하였는데 그는 이준식·노태준·서파·이영화 등과 함께 특파단원으로 파견되었으며, 동년 11월 광복군 총사령부가 설치되자 제1지대는 산서성대동을 근거지로 하여 하남성, 산서성을 활동구역으로 하였는데 그는 제1지대 간부로 활동하였다. 1942년 4월 그는 다시 광복군 제2지대 제1구대장에 임명되었으며, 1945년에는 주영지대장으로 조국광복에 이바지하였다. 정부에서는 그의 공훈을 기리기 위하여 1963년에 건국훈장 독립장을 수여하였다. 출처 : 보훈처 공훈록
181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