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page

2층이 국립여성사 전시관이었다. 특별한 간판도 없고 작은 사무실 안내판만 있었다.
199page